방문객 니즈(needs)

2022. 8. 6. 20:18blog/note

 

'사진' 변하지 않는 니즈.

사진은 과거 추억의 기록이었으나, 사진은 현재 추억의 소통으로 활용된다.

 

'가고 싶은 공간'은,

나는 남보다 더 좋은 생활을 살아가고 있음을 보여줄 수 있는 공간이어야 하고,

나는 남보다 더 좋은 생활을 살아가고 있음을 인증할 수 있는 공간이어야 한다.

 

월세 원룸에서 살고 있지만 스포츠카를 타고 자신의 삶을 포장하며 보여주는 사람들.

거짓과 일탈은 미세한차이다.

 

방문객은 더 좋은 삶을 살아가고 있음을 보여줄 수 있는, 인증할 수 있는 일탈을 원한다.

'blog > note' 카테고리의 다른 글

흥미로운 떢볶이 레시피.  (0) 2022.09.09
제안서 작성시 중요사항.  (0) 2022.08.04
± 플러스마이너스  (0) 2022.08.02